사회·경제

목포 브랜드콜 택시 ‘목포 낭만콜’ 빠르고 편리 ‘큰 호응’

신속 배차와 편리한 이용방법으로 낭만항구 목포 알림이 역할 ‘톡톡’

작성일 : 2020-12-11 15:07

 

 

목포 브랜드콜 택시 목포 낭만콜이 신속한 배차로 입소문을 타고 인기를 얻고 있다.

 

시는 민선7시민이 행복한 복지를 구현하기 위한 시정목표의 일환으로 법인과 개인택시 콜센터 다수 운영에 따른 이중배차 등 시민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택시업계와 힘을 모아 목포 낭만콜을 추진했다.

 

추진 사업비는 총 125백만원으로 목포시가 1억원을 지원하여 앱 개발과 시스템을 구축하고 9개 법인과 개인택시에서 25백만원을 자부담해 브랜드콜 홍보 이미지 제작 및 택시 외부디자인 작업을 진행했다.

 

목포 낭만콜은 목적지만 입력하면 택시를 부를 수 있는 목포지역 전용 모바일 앱으로 실거리 배차시스템을 적용해 신속한 배차로 이용객들의 기다림이 줄어들어 시민과 관광객들에게 편리한 교통서비스를 제공한다.

 

여타 모바일 앱과 다르게 전화콜(1688-8255)로도 호출이 가능해 모바일 앱 사용이 어려운 어르신들도 쉽게 이용할 수 있어 택시종사자들과 시민들의 호응을 이끌어 내고 있다.

 

이와 함께 시는 위 사업과 함께 택시 방범등을 통일하는 택시 방범등 목포 브랜드로 통일사업을 함께 추진해 각 회사별로 다르게 설치되었던 1,500여대의 택시 방범등을 통일해 지역 대표 브랜드인 낭만항구 목포를 알리며 목포 택시만의 차별성과 통일성 있는 이미지를 만들었다.

 

김종식 목포시장은 코로나19라는 어려운 여건에도 위 사업을 위해 물심양면지원하고 수고해 주신 브랜드콜택시 추진위원회를 비롯한 관계자께 다시 한 번 감사의 뜻을 전하고 귀하게 맺은 결실인 만큼 목포낭만콜이 택시업계 활성화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장봉선 기자

 

사회·경제 이전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