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

HOME > 뉴스 > 정치

2017 신안 관광사진‧UCC 공모전 심사 마쳐

작품성을 기반으로 한 인물‧행사 위주의 신안 관광 활동 사진이 높은 점수를 받아

작성일 : 2017-11-30 18:26

<사진제공=신안군청>

 

신안군은 지난 11월 23일 관광 신안의 숨은 비경을 발견하고 우수한 사진을 확보하기 위해 개최된 “2017 신안 관광사진·UCC 공모전” 심사를 개최했다.

 

이번 공모전은 디지털 사진, 드론 사진, 스마트폰 사진, UCC등 4가지 부문에서 진행되었고 지난 9월부터 두 달에 걸쳐 총 1,000여점의 작품이 접수 되었다.

 

상금 규모가 가장 큰 디지털 사진 부문은 대상 1점 500만원, 금상 1점 300만원, 은상 2점 각 150만원, 동상 3점 각 70만원, 가작 5점 각 30만원, 입선 30점 각 10만원 등 총 42점의 작품에 1,760만원의 상금이 수여 된다.

 

그 밖에 드론 사진, 스마트폰 사진, UCC 부문은 1등 1점 100만원, 2등 150만원, 3등 2점 30만원, 4등 2점 20만원, 5등 10점 10만원 총 3개 부문 48점의 작품에 1,050만원의 상금이 수여 된다. 이는 지방자치단체 중 최대 규모의 시상금이다.

 

전국의 사진작가와 관광객들의 관심과 참여 속에 총 1,025점의 작품이 심사에 올랐고, 주제 표현성, 독창성, 홍보성, 예술성 등을 주요 심사 기준으로 삼았다.

 

디지털 사진 부문 영예의 대상은 신안을 대표하는 풍경인 바닷가에서의 어망 작업 장면을 담은 조정순씨의 ‘투망 작업’이 선정 되었으며, 드론 사진 부문에서는 자은도 백길해수욕장의 풍경을 하늘에서 담은 ‘풍차’가 선정되었다.

 

위 작품들은 신안의 주요 자연인 바다를 배경으로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일상‧현실을 자연스럽게 포착, 시선 처리한 점이 수상의 요인이 되었다.

 

사진공모전 참여를 높이기 위해 진행된 스마트폰 사진 부문은 인물, 행사 위주의 사진이 높은 순위를 차지하여 ‘1등 항해사 요트 지킴이’라는 제목의 신안 천도천색 요트 관련 사진이 선정되었다.

 

UCC 부문에는 다양한 주제와 형식의 영상들이 선정되었는데 그 중 역시 신안을 가장 대표할 수 있는 ‘하늘에서 본 갯벌의 아름다움’을 테마로 한 영상이 1등으로 선정되었다.

 

심사의 공정성을 기하기 위해 심사위원은 한국사진작가협회 추천작가 2명과 광주·전남을 제외한 전국 사진관련 대학 교수를 대상으로 무작위 추첨하여 3명을 선정, 총 5명의 심사위원이 심사위원장을 중심으로 1, 2, 3차에 걸쳐 공정하게 진행하였다.

 

군 관계자는 “입상작에 대해서는 사진전, 액자와 도록을 제작해 관광지 홍보에 쓸 계획이다”며 “앞으로 신안 관광사진 공모전이 전국적으로 명성이 있는 사진 애호가의 축제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최종 입상한 작품들은 신안군 홈페이지(www.shinan.go.kr)를 통해 11월 30일(금) 발표되며 시상은 12월 연말시상식에서 진행될 계획이다.